제주민속촌박물관

2007.11.12 22:40
제주의 동남쪽 표선해수욕장 인근에 제주의 옛날 모습을 재현해놓은 민속촌이 있다.
공식적인 명칭은 '제주민속촌박물관'

예전 '대장금'의 제주 촬영지로 유명한 곳으로 지금도 민속촌 내 곳곳에는 당시 촬영장면 및 소개사진이 있다.
대장금 종영이 한참 되었건만 아직도 제주민속촌박물관을 소개하는 대부분의 홍보문구에는 대장금 촬영지라는 수식어가 빠지지 않는다.

여느 민속촌이 그러하듯 여러가지 제주의 옛모습을 구경할 수 있고 곳곳에 옛 것을 경험해볼 수 있는 것들로 꾸며져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루에도 몇 차례씩 위와 같은 공연을 하는데 그다지 관람객이 많지 않다.
멀리서 소리 듣고 이곳으로 왔다가 오히려 구경하는 사람 하나 없어 약간은 민망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옛 관아의 모습으로 특히 대장금의 제주 촬영분 중에 많은 부분이 촬영된 곳인 것 같다.
이 곳에서의 촬영분은 왠지 기억이 나는 듯.....

이 곳을 찾을 때 주의할 점은 반드시 '제주민속촌박물관'을 찾기 바란다.
제주에는 '제주민속자연사박물관', '국립제주박물관' 등 유사한 이름의 박물관이 많다.
그래서 반드시 민속촌이라고 찾지 않으면 엉뚱한 곳으로 가게 될지도 모르니 주의해야한다.

제주민속촌박물관에서 제주의 옛모습 뿐만 아니라 팽이치기, 굴렁쇠 등 옛 놀이문화도 맘껏 즐기고 가길 권하고 싶다.

마지막으로 이 곳을 들으게 되면 인근에 있는 '춘자싸롱 멸치국수'를 맛보고 가시기 바란다.
Posted by jucine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62)
Advertisement (4)
濟州 (45)
旅行 (11)
children (1)
Beer (1)
참고자료 (0)

최근에 받은 트랙백

달력

«   2019/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